Skip to main content
en flag
nl flag
zh flag
fr flag
de flag
ja flag
ko flag
ru flag
es flag
Listen To Article

화요일 아침에 나는 내가 있었다 널빤지 위치에서 올려다 돌고래를 보았다.그리고 또 다른 돌고래.등쪽 지느러미들이 물속에서 아크를 내고, 사라지고, 다시 삐걱 거리고 있습니다.제 차도를 삽질하기 전에 이십사시간, 9도 바람에 대해 번들로 묶여.저는 반바지와 티셔츠를 입고 있었는데, 야자수로 그늘진 바다를 바라보고 있는 갑판에서 작업했습니다.이번 주에 나는 플로리다에서 장소를 임대 한 친구들로부터 환대의 엄청난 선물을 받았다, 바로 해변에.두 번째 백신 복용량이 2주일 지나서, 저는 용감한 공항과 비행기가 이곳을 여행하면서 많은 햇빛과 따뜻함을 만끽할 수 있을 만큼 편안함을 느꼈습니다.하지만 제가 여기서 다시 발견한 것은 태양과 따뜻함이 아닙니다.저는 오랫동안 경험하지 못한 것을 경험했습니다. 아솜브로.Wonder.I는이 여행에 내가 오랫동안 사랑해온 책: 세실리아 곤살레즈-안드리우의 아름다움의 복음으로서의 예술.당신이 상상할 수 있듯이 그것은 아름다운 책입니다.화요일 아침 갑판 의자에 앉아 태양이 오는보고, 나는이 줄을 다시 읽습니다. “진정으로 아름다운 것을 인식 할 수있는 능력이 없다면, 우리는 그 부재를 슬퍼할 수 없으며, 따라서 잘못되거나 죄를 식별하기가 어려워집니다.아주 아름다운 것을 찾는 것은 우리 안에서 사랑을 깨우는 것입니다.이것은 경이로움에 의해 달성 된 독특한 작품입니다.““궁금해”라는 단어를 스페인어로 번역 할 수있는 많은 방법 중 하나는 asombro입니다.누군가가 asombrado 때, 뭔가 그들에 게 행동 하 고 응답이 있었다는 이해가 있다, 그들은 놀라운 가득한 존재가 되었다... 우리가 asombrados 될 때 우리는 더 이상 컨트롤과 전능의 환상에 집착 할 수 없습니다.우리는 작게 만들어졌고 우리의 경외감 넘치는 반응의 특성을 가지고 있습니다.”그리고 제가 바다 앞에 서서 펠리칸 날아다니는 과거의 기쁨으로 웃고 있을 때까지 제가 이름을 짓지 못했던 그 변화 중 하나는 우리의 삶을 평탄하게 하는 것입니다.특히 겨울이 들어감에 따라, 순간과 경험, 우리에게 행동하고, 우리를 빼내고, 우리를 경이로운 가득 차게 만드는 것이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습니다.우리 시절은 너무 일상적이며 단조롭다.우리의 세계는 너무 작고 제한적입니다.한편으로, 이 루틴은 불확실성의 계절 동안 좋은 일이 될 수 있습니다.그러나 그것은 asombrados가되는 작은 공간을 남긴다.그리고 우리는 아솜브로가 필요합니다.찰스 테일러 (Charles Taylora) 는 그의 책 세속적 시대에서 모든 인간에게 종교적이든 아니든, 삶이 가질 수 있고 가져야 할 충만함과 풍요로움의 감각이 있다고 씁니다. 그리고 우리가 이 충만함과 관련하여 사는 세 가지 방법이 있습니다.우리는 경이로운 순간, 경외심의 순간, 성취감을 느끼고 세상과 우리 하나님과 함께 평화롭게 나아가는 순간들을 힘차게 경험합니다.우리는 그것의 부재에서 그것을 경험, 충만에서 추방, 열정 느낌, ennui의 전체 우리의 삶.그리고 우리는 중간 방식으로 그것을 경험하고, 일과 놀이와 가족 생활의 일상 생활을 통해 일반적으로 콘텐츠와 행복하고 괜찮습니다.그러나, 그는이 중간 길에 필수적인 것은 우리가 베이에서 망명/ennui를 유지하고 충만과 성취의 그 가끔 경험에 의해 부금된다는 느낌이나 믿음이다. 놀라운 가득 차있는 것은 우리의 평범한 날을 향하는 선물을 제공하는 것입니다.원더는 우리를 깨우게 한다, 곤잘레즈-안드리우, 사랑 말한다.나는 말할 것이다 (그리고 나는 그녀가 말할 것 같아요) 이 경이로움은 우리를 하나님과의 관계로 끌어들이는 또 다른 방법이며, 따라서 서로와의 올바른 관계로, 성금요일 서비스 동안 어둠 속에서 연주 문자열에 대한 이발사의 아다지오를 듣는 경이로움.좋아하는 밴드의 콘서트에서 천 명의 다른 팬들과 함께 노래.좋아하는 축구팀이 단 몇 초 만에 우승 목표를 달성할 때 비명을 지르고 울음을 지릅니다.마라톤의 결승선을 건너는 것.한 남자가 버스 정류장에서 낯선 사람에게 자신의 우산을 제공으로 커피 가게 창에서보고.신생아 안고친교를 받아들이세요바다의 가장자리에 서서 돌고래를 관찰합니다.6 세기 신비한 신학자 의사 디오니시오 아름다움에 대해 말했다: “아름다움은 모든 것을 하나로 묶고 모든 것의 근원이다.그것은 세상을 수식시키고 그 안에 아름다움을 지니고 있는 갈망으로 모든 것을 현존하는 위대한 창조의 원인입니다.” 아름다움-경이로움은 우리를 우리 자신에게서 끌어내어 우리를 하나님께 향하게 합니다.세상은 교회, 국회 의사당 언덕, 우리 가족 등 더 나은 곳이 될 것입니다. 우리가 우리의 필요와 갈망, 아름다움에 더 많은 관심을 기울인다면 말입니다.우리가 asombrados가되면.만약 우리가 우리의 경외심으로 가득 찬 자기의 특성에서 살았다면, 이런 경외심을 유발하는 경험들 중 많은 수가 지금 당장 불가능하다는 사실에 대해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하지만 제가 이 상실을 지칭할 수 있는 것이 도움이 되었습니다. 지난 한 해 동안 일어났던 많은 감정을 뒷받침하는 것은 그 충만한 장소와 경이의 지속적 경험으로부터 전체적인 망명이라는 것을 알아내기 위해서입니다.그리고 충만 함을 갈망하는 것이 좋고 중요하다는 것을 스스로에게 단호합니다.그러니, 반란군이라고 부르세요. 하지만 올해 사순절 사순절 위해 아무것도 포기하지 않을거에요우리는 충분히 포기했습니다, 대단히 감사합니다.대신, 나는 경이로움을 찾을 것입니다.아름다움을 위해서.어디서, 그러나 나는 할 수 있습니다.그리고 나의 신앙을 지탱하는 이 선물에 집착하여 하나님의 현존과 선하심에 대해 저를 안심시킵니다.나의 사순절 기도는 asombrado가 되려는 노력이 될 것입니다.

Laura de Jong

Laura de Jong is a pastor in the Christian Reformed Church. After seminary she served as the pastor of Second CRC in Grand Haven, Michigan, before moving back to her native Southern Ontario where she is currently serving as Interim Pastor of Preaching and Pastoral Care at Community CRC in Kitchener. 

8 Comments

  • Daniel J Meeter says:

    So good as usual. Thank you. “Lost in wonder, love, and praise.” St. John’s gospel calls Our Lord’s miracles “signs and wonders.” Not proofs of power to close debate, but wonders to open us up for light and life and love. And how close is wonder to worship. Worship has to have something of wonder in it, to keep it open, and to welcome love. As to the dolphins, do you know J. J. von-Allmen’s marvelous metaphor? The church is like a whale. During the week it’s down deep in the water of everyday life, in mission, service and obedience, but on Sundays the whale comes up for air, as the church comes up for worship. to open itself to heaven and the air. Your post is so suggestive and generative, so many thoughts arise. Going to Florida is certainly a good way to have a “holy Lent.”

  • Alicia Mannes says:

    Thank you!

  • John Kleinheksel says:

    Thank you Laura!
    From Grand Haven to FL in 24 hours is awesome.
    Loved your evoking of beauty, wonder, and mystery.
    I really chuckled when you wrote you weren’t giving anything up this Lent, that you’ve given up enough already! Makes my abstinence from ice cream paltry by comparison.
    Love Barber’s Adagio for Strings. Yes. Asombrado to all!

  • Henry Baron says:

    Your post reminded me of Keats’ “Beauty is truth, truth beauty – that is all you know on earth, and all you need to know.”
    Beauty, Truth – they generate the wonder that makes for asumbrado.
    Thanks, Laura.

  • Sheldon Starkenburg says:

    I’m not in Florida (unfortunately), but stuck in the deep freeze of Iowa. But last night as the temperature dropped again, a light dusting of snow came down. It was the kind of snow that falls only when it is cold, and suddenly the whole landscape was transformed with sparkles. It was a moment of wonder, even in Iowa.

  • Dan Vander Ark says:

    Well-done. It reminds me of a line from Gerard Manley Hopkins: “Give beauty back, beauty, beauty, beauty, back to God, beauty’s self and beauty’s giver.”

  • This is wonderful, worth saving for reading again and again. I think asombrado is what we feel when we are graced with a flash mob performance!
    Thank you for putting your experience into words.

    • Lois Sanchez says:

      I really liked this from the blog to the reactions. I copied the whole thing, but just can’t find a way or where I can save it.

      Until I saw this yesterday, I totally forgot it was your birthday!

      Also when I read the blog, I thought it was one of your writings, but I did a double.
      take and rechecked the author. I also thought it was too soon after your surgery.

      I hope that you are feeling well and getting your perky-ness back!

      I’ve checked with my doctor and my therapists, and they all think it’s a good idea to have this kind of device, mostly to keep my body moving .

      While I’m here I can use the Nu-step, having an aide to walk me over to the bike and later walk me back to my room. I would like to do that. Obviously I wouldn’t have that for home. So I think you can hold back on that for now.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