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 flag
nl flag
zh flag
fr flag
de flag
ja flag
ko flag
ru flag
es flag
Listen To Article

많은 그리스도인들은 부활절에 대해 가장 놓칠 것입니다

5 일 일요일은 정확하게 실제 복음서 대부분 또한 것들이다

누락되었습니다. 판파리와 폭발 같은 것들

황동 악기의. 꽃 씻은 것과 같은 것들

풍경과 고음의 드라마. 사물들

눈부신 흰색 매개 변수 및 매우 열정의 호밀 웅변과 같은

다양한.

나를 오해하지 마라. 우리가 부활절을 축하하는 대부분의 방법은

괜찮아요. 적절합니다. 아마 우리가 우박을 승리 주어진 필요조차

부활절이 될 것입니다. 이것은 단지 그렇지 않다는 것입니다.

네 복음서에서 부활을 제시하는 방법.

이 COVIDD-19 년에 우리 중 몇 사람이 부활절에 예배를 위해 모일 때

일요일 - 아마 우리 중 누구도 할 수 없을 때, 나는 의심의 여지가 없지만

자신의 위험으로 그렇게 하는 사람들—아마도 이것은 복음서를 보내기에 좋은 시간일 것입니다.

절제된 부활절 계정을 제시한다.

아마도 이것은 우리가 조용히 강요 당하는 순간이기도합니다.

이 증인을 제대로받을 정도로.

우리는 평상시처럼 이것을 위로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아마도 그것은 그 자체의 미묘한 방식으로 좋은 것입니다.

해설자들은 오랫동안 복음서 제시 지적했다

가장 승리의 이야기는 지금까지 비 승리 방식으로 말했다. 내가 수년 전에 읽은 한 해설자가 제안했다.

이것은 의도적이었습니다: 당신이 비 극적으로 매우 극적인 것을 제시 할 때

방법, 당신은 아이러니의 감각을 만들고 그래서 또한 독자의 커뮤니티를 만들 사람

그들이 사람이기 때문에 정확하게 지역 사회를 형성하는 사람들 “그것을 얻을”

알고 있습니다.

우선 고려하십시오: 모든 내러티브 비트와 조각에 대해

네 복음서에 걸쳐 변화, 그들 모두가 공통점이 한 가지는

예수님이 실제로 무덤에서 나온다 때 아무도 순간을 묘사. 분명히 아무도 그 목격하지 않았으므로

네 전도자는 누군가가 한 척하는 이야기를 꾸밈어 않습니다. 그것은 좋은 정직을 제시 호출

증인. 예, 그것은 멀리 걸립니다

CGI 특수 효과 (작은 시간 버전이있는 I

는 교회 부활절 미인 대회에서 이제까지 본 적이 있습니다.) 그러나 아무도 실제로 그것을 본 적이 없습니다.

그래서 그것은 내러티브에서 제외되었습니다.

또한: 복음 이야기의 대부분은 공정한 비트를 포함

혼란. 심지어 의심의 여지. 무덤에 도착하는 사람들은 그렇게 몇 가지 동안 할

큰 사건이 일어난 후. 그들은 만난다.

예수가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는 명백한 사실을보고하는 천사 또는 두 사람

거기. 대부분 사람들은 발굽에 말을한다.

갈릴리까지 그들은 마스터를 따라 잡을 경우. 그것은 약간의 머리 스크래처가되어야했습니다.

그 갈릴리의 그 여성과 제자의 대부분은 북쪽으로 80 마일 있었다. 시카고에서 출발하는 것과 매우 가깝습니다.

를 밀워키로 가세요. 그리고 아무 것도 없을 때

당나귀나 인간이 걸을 수있는 것보다 빨리 움직였습니다. 그것은 하이킹입니다. 이상하게.

모두가 예루살렘에 있었다면, 왜 거기 놀지 않겠습니까?

그러나 이것에도 불구하고, 마태 복음, 루크, 요한은

어쨌든 예수님과 몇 가지 사전 갈릴리 만남이 있었다, 하지만 대부분

간략한. 마크는 물론 우리에게 결코 제공하지 않습니다.

심지어 그만큼. 마크는 16:8 장에서 끝납니다.

공포에 질린 침묵에 무덤을 도망 여자의 동결 프레임의 종류. 입 아가페, 팔 앞에서 추력

그들은 폭발에서 도망하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그리고 그것이 커튼이 내려오는 곳입니다.

마크: 두려움과 침묵 속에서.

요한의 복음이 올해 우리에게 가장 좋은 설명일 수 있습니다.

부활절에 평소와 같이 예배를 위해 모일 수 없을 때. 나는 요한의 첫 번째 구절을 사랑 20 그 알려줍니다

우리 전체 이야기는 시작 “아직 어두운 동안.” 내 부활절 설교를 위한 내 설교 제목이야

- 존에서. 부활절은 시작됩니다.

어둠. 부활은 우리에게 온다.

우리의 모든 어둠에서 벗어나십시오. 그리고

요한이 완료되기 전에 이야기는 혼란, 의심, 그리고 더 작은 포함

수양.

행복한 부활절!

하지만 그게 전부입니다.

우리가 후하는 행복이 아니라 기쁨입니다.

기쁨은 행복보다 훨씬 깊고 세련됩니다. 존 헨리 추기경 뉴먼 한 번 관찰하면,

당신이 그것을 기대하는 곳 행복은 꽤 많이 팝업: 생일 파티, 에

직장에서 승진에 대한 좋은 소식을받습니다.

행복은 그들이 선물을 가지고 크리스마스에 아이들에서 볼 것입니다

너무 수신 갈망했다.

그러나 기쁨은 다릅니다.

행복이 방을 떠나야 할 때 기쁨이 정확하게 나타납니다. 기쁨은 묘지 헌신적 인 서비스에 있습니다.

예수님을 믿는 완전한 믿음으로 죽는 아픈 사랑하는 사람들의 머리맡입니다. 우리가 노래할 때 기쁨은 우리 마음 속에 거할 수 있습니다. “

크리스탈의 바다” 장례식에서 눈물이 우리의 뺨을 아래로 스트림. 기쁨은 크리스마스가 아닙니다. 기쁨은 부활절입니다. 기쁨은 결코 첫 번째 느낌이 아닙니다, 뉴먼은 말했다,

하지만 항상 두 번째 느낌. 기쁨은 무엇인가

슬픔 후에 온다, 좋은 금요일 후.

그리고 아주 조용히 이것은 부활절에서 우리를 발견하는 기쁨입니다. 그래서 네 복음서에서 부활하신

예수님은 웅장한와 함께 쓸어 우리의 삶의 현관 문을 강타하지

“나는 바아악”이라고 선언하기 위해 번성! 는

부활은 뒤에서 몰래 나오는 것처럼 보입니다.

그것은 예기치 않은 장소로 튀어 나간다.

예수님은 요한에서 수양 마리아 뒤에 와서 20.

예수님은 방향이 혼란에 엠마우스 바운드 여행자 뒤에 와서

루크에서 자신의 점선 희망에 의해 24.

예수님은 요한처럼 두려움에서 잠긴 문으로 방으로 튀어 나간다.

20.

예수님은 요한의 해변에 낯선 사람으로 나타납니다 21, 막대기를 찌르고

그는 몇 가지 물고기와 비스킷을 요리하는 숯불에. (이것은 예수님이 부활 후에 한 일이다?!! 그는 아침 식사를 요리합니까?)

모두 매우 조용하고, 극적이지 않으며, 매우 절제되어 있습니다.

오히려 어쨌든 평소와 비교할 때 우리는 축하 할 것입니다.

대부분의 장소에서 올해 부활절. 그러나

물론 복음입니다 좋은 소식은 그 조용하고 희미하고

방향 감각 상실에도 눈물이 흠뻑 젖은 장소는 정확하게 장소 인 것처럼 보입니다.

부활하신 예수님은 가장으로 팝업 또는 뒤에서 몰래 좋아한다.

올해는 그런 식으로 그를 찾아봐. 그가 나타나죠. 그는 항상 그렇죠.

Scott Hoezee

Scott Hoezee is Director of the Center for Excellence in Preaching at Calvin Theological Seminary.

16 Comments

  • Daniel J Meeter says:

    Excellent.

  • Thank you for this. It is a timely message.

    May you have a blessed and healthy Easter.

  • mstair says:

    “… precisely the things the actual Gospels mostly also are missing.”

    “…to be quiet enough to receive this witness properly.”

    “Look for him that way this year.  He’ll show up.  He always does.”

    Great stuff! Amen.

  • Jan Zuidema says:

    Thank you for pointing the way to a joy filled Easter.

  • Kristen VanderBerg says:

    I needed to read this today. Thank you.

  • Daniel J Meeter says:

    Except for that earthquake in Matthew. I don’t know how much noise an earthquake makes, I’ve never heard one.

  • John Tiemstra says:

    I needed this. Maybe we all did. The virus is affecting even those who don’t have it, and don’t know anybody who does. Thanks, Scott!

    • Brian Keepers says:

      Scott, this is beautiful, profound and true. So, so true in a moment when hope is equated with shallow “happy talk” and blind optimism. I so appreciate your distinction between happiness and joy. Thank you for this.

  • Harvey Kiekover says:

    Well-stated. Needed! And helpful. Thank you, Scott. I’m praying we will again on this strangely quiet Easter be “conquered by joy!”

    Harvey

  • Meg says:

    This is where I was headed with my sermon and worship for Sunday but I didn’t quite have words for it yet. Thank you for adding to the ingredients and giving them a good stirring up.

  • Jane Porter says:

    Scott. I was thinking similarly. Prompted by a comment from Richard deRuiter on Facebook last week. But I still hadn’t decided on which Gospel story to work from. Thank you for your suggestion. Sitting in the dimness of my study with just the early morning daylight coming through an upper window, your article came my way. It’s a blessing. Thank you.

  • Carol Westphal says:

    So beautiful and powerful. Thank you!

  • Mary VanderVennen says:

    Thank you, Scott. So appropriate for this time. However many of the great redemptive moments come in darkness. God announces his covenant to Abraham at night, witnessed by the stars. Jesus is born in darkness. Jesus rises in darkness. But Pentecost comes in the full light of day. Is there a sermon there?

  • Henry Baron says:

    Yes, the Lord comes in our darkness and shows us that in him was no darkness at all. The source of our Joy. Thank you, Scott.

  • Joe Eelkema says:

    Thank you for this, very thoughtful for a year that is so different and sorta flat feeling. Joy versus just happiness… got me thinking in a new and different way. Wishing you all a meaningful and special Easter, blessings,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