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en flag
nl flag
zh flag
fr flag
de flag
ja flag
ko flag
ru flag
es flag
Listen To Article

친애하는 친구와 자주 협력하는 Jane Zwart가 뭔가를 추천 할 때, 나는 듣는다. 특히 시인으로서, 그녀는 자신이 말하는 것을 알고 있기 때문에, 특히 시인이다.

우리는 캘빈의 1월 학기에 함께 가르치고 있습니다. 이 4월의 신앙과 글쓰기 축제에 대비하기 위해 신앙과 문학에 관한 수업입니다. (그건 그렇고, 당신은 등록 했습니까? 놀라 울 것이고 티켓은 빨리 가고 있습니다!). 제인은 허버트의 “윈도우즈”와 함께 이 시를 가져와 한 달 간 교실에서 대화를 시작했습니다. 우리는 학생들이 존 캘빈 (John Calvin) 이 “영광의 불꽃”이라고 부르는 모든 방법에 대해 생각하며, 계시의 맛있는 순간들에 관심을 기울여 수업을 시작하기를 바랬습니다.

그리고 모든 것을 손에 들고, 심지어 우리와 우리의 몫을 하는 하나님을 새롭게 발견함으로써, 우리가 상상하는 것 이상의 잔치를 우리에게 주실 수 있습니다.

신이 만든다면 - 사라 린제이 신이 잼을 만든다면 항아리는 반드시 크리스마스 불빛이나 칠십 개의 반딧불이의 새 집처럼 빛나지 않을 것입니다. 열매는 무지개를 드리블하고 병든 사람들을 치유할 필요가 없습니다.지상의 빵을 만지는 것을 거부하지 마십시오. 리디아 이모는 사촌 바비가 교리 문법을 배우면서 오래 전에 건너 뛴 쉼표로 말했기 때문에 이렇게 많이 해결했습니다. 비오는 아침에 풀밭에 누워서 읽기에는 너무 젖었다는 소식을 아끼지 않고, 딱딱한 손을 구부려 친구가 구운 빵을 썰어 왕적색 항아리에서 뚜껑을 뒤틀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첫 번째 피 각질의 라즈베리 물린으로 그녀는 신이 잼을 만들지를 확증할 준비가 되었습니다. 사람들이 사용하게 된 악기들 중에서 인물인지는 여전히 중요하며, 바비는 그가 부엌에서 일하고 싶어하는 신성을 묘사했을 때 잘못된 것이 아니었습니다. 그는 보존품을 만들고 우리를 구속했습니다.

뼈 먹는 스노 플라워에 부채에서 “하나님 만든 경우”, 저작권 2013 사라 린제이에 의해, 구리 캐년의 보도의 허가에 의해 사용, www.coppercanyonpress.org.

Jennifer L. Holberg

I’ve taught English at Calvin College since 1998–where I get to read books and talk about them for a living. What could be better? Along with my wonderful colleague, Jane Zwart, I am the co-director of the Calvin Center for Faith and Writing, which is the home of the Festival of Faith and Writing as well as a number of other exciting endeavors. Given my interest in teaching, I’m the founding co-editor of the Duke University Press journal Pedagogy: Critical Approaches to Teaching Literature, Language, Composition and Culture (and yes, I realize that that is a very long subtitle). As an Army brat, I’ve never lived anywhere as long as I’ve now lived in Grand Rapids, a city I've come to love. I count myself rich in friends and family. I collect cookbooks (and also like to cook), listen to all kinds of music, and watch all manner of movies and tv shows. I love George Eliot, Jane Austen, Marilynne Robinson, Dante, E.M. Delafield, Tennyson, Hopkins, and Charlotte Bronte (among others). And I used to have a bumper sticker on my car that said: “I’d rather be reading Flannery O’Connor.” I don't have the car anymore, but the sentiment is still true.

5 Comments

  • Jane says:

    I love the it, and as a raspberry jam maker, totally agree!

  • Rodney Haveman says:

    “They dribbled rainbows and healed the sick,”

    “It still counts if people figure among
    the instruments that have been put to use,”

    That poem is about as lovely a way to start my day as I can imagine … and now back to work as an instrument being put to use … thank you.

  • Mary says:

    I must admit I laughed out loud; for here too we sometimes have so many berries that we both bring them to work and pass them out to any neighbor who will open the door, and still have jars & jars of jam for family gatherings and friends in need. And having just clicked on the Literacy Site that gives free books to children, I can’t help wondering what the world would look like if we were known as the jam and book merchants of the world.

    • Jan VanKooten says:

      I join Mary in laughing out loud, here in my quiet off-office room with the lights dim and my screen glowing — what a lovely picture of ordinary stuff brought fully to a Gloria!

  • Jim Dekker says:

    Wonderful way to redeem a skipped comma. Thank you Bobby, Aunt Lydia, Jane, and (with reverence to the Oxford comma), Jennifer.

Leave a Reply